서브배너이미지

보험팁


자동차보험에서는 교통사고 시 본인이나 가족이 다치거나 사망했을 때 보상받을 수 있는 담보가 있습니다. 자기신체사고와 자동차상해가 그것인데 둘 중 하나만 가입하면 되기에 선택할 때 고민이 되는 부분이 있습니다. 본인이 어떤 조건을 더 우선시하는지에 따라 선택하는 담보가 달라질 것으로 보이는데요.

자기신체사고와 자동차상해는 보상해주는 범위가 다릅니다. 자기신체사고는 상해 급수에 따라 실제 치료비만 보상하고 있으며 자동차상해는 상해 급수와 상관없이 치료비, 위자료, 휴업손해까지 폭넓게 보상하는 담보입니다. 대신 자기신체사고의 보험료가 더 저렴하고 자동차상해는 더 비싼 편입니다.

그렇지만 자동차상해는 비싼 보험료를 감안할 정도로 넓은 보상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상해등급은 14급에서 1급까지 있는데 급수별로 받을 수 있는 치료비가 크게 차이나는 편입니다. 그러나 자동차상해는 상해급수와 상관없이 치료비를 보장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교통사고가 났을 때 과실비율에 상관없이 보장해주는 것도 큰 장점입니다. 쌍방 사고가 발생하더라도 우선 100% 보험사에서 보상해준 뒤 상대방 보험사에 구상권을 청구하기 때문입니다. 보험료는 조금 더 높아서 부담스러울지라도 사고 발생 시 처리와 보험금 수령에서 스트레스는 더 적게 받을 수 있습니다.